대전 9일 만에 추가 확진 1명
서구 둔산동 거주
21일 대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1명 더 나왔다.
정부청사관리본부에 근무하는 50대 공무원으로 확인됐다.

대전지역에서 추가 확진자가 나온 것은 지난 12일 이후 9일 만이다. 이로써 지역 확진자는 23명으로 늘었다.

대전 서구 둔산동에 거주하는 이 확진자는 지난 14일 장염을 앓았고, 현재 발열과 기침 증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전시는 이 남성을 충남대병원에 입원 격리한 동시에 자세한 동선 등 역학 조사에 나섰다.

▶ 한국경제 '코로나19 현황' 페이지 바로가기
https://www.hankyung.com/coronavirus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