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포근한 날씨…오후부터 구름 많아져

21일 대구와 경북은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이 많아질 것이라고 대구지방기상청이 예보했다.

21일 밤부터 22일 새벽까지 경북 북부와 울릉도·독도를 중심으로 산발적으로 비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5㎜ 미만이다.

비가 길게 이어지지 않겠지만 대기 불안정으로 돌풍을 동반한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21일 낮 기온은 18∼25도로 20일보다 2∼3도 높아 포근할 것으로 보인다.

22일과 23일은 대체로 맑겠다.

국립환경과학원은 21일 대구·경북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일 것으로 내다봤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대구·경북은 건조특보가 발효 중이어서 산불 등 화재 예방에 유의해야 한다"며 "동해 남부 먼바다에는 오늘 밤까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항해·조업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대구·경북 포근한 날씨…오후부터 구름 많아져

대구·경북 포근한 날씨…오후부터 구름 많아져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