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 1천명 가까이 늘어…사망자도 43명
스위스, 코로나19 환자 5천명 육박…40조원 추가 지원

' />

스위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자가 빠르게 늘면서 연방 정부가 40조원대의 추가 지원책을 발표했다.

연방 공중보건국은 20일(현지시간) 스위스 내 코로나19 감염자는 4천840명, 사망자는 43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감염자 수만 전날 3천888명에서 하루 사이 1천 명 가까이 늘어난 것이다.

사망자도 전날 33명에서 10명 증가했다.

이처럼 코로나19 확진자가 눈덩이처럼 불어나자 연방 정부는 320억 스위스프랑(약 40조6천억원) 규모의 추가 지원책을 발표했다.

이 자금은 기업에 유동성 공급과 근로자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더불어 연방 정부는 전염 확산을 막기 위해 전국적으로 5인 이상 모임을 금지했다.

65세 이상 고령자와 기저질환자의 외출 자제를 재차 권고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