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영 행안장관 "울산 울주군 산불 신속 진화…안전사고 없어야"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19일 오후 울산시 울주군에서 발생한 산불을 신속히 진화해 달라고 산림 및 소방당국에 당부했다.

진 장관은 또한 진화 과정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지자체에서도 산불이 번질 우려가 있는 지역 주민을 대피시키는 등 선제 조치를 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날 강풍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오후 1시 47분께 울산 울주군 웅촌면의 한 야산에서 불이 나 강풍을 타고 번지는 등 전국 곳곳에서 산불이 발생해 진화 작업이 이어지고 있다.

오후 3시 30분께는 이 산불 진압에 동원된 민간헬기 1대가 울주군 삼동면 중리저수지 인근 계곡에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탑승자 2명 중 기장은 구조되고 부기장은 실종돼 소방당국이 수색·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