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시주최자협회와 한국전시행사사업협동조합, 한국전시디자인설치협회, 한국전시서비스업협회는 1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올해 모든 전시회가 취소·연기되는데도 추경에 전시산업 지원은 없다"고 주장했다.

이들 단체는 이날 중소기업중앙회를 통해 배포한 논평에서 "고양 킨텍스를 가도, 삼성동 코엑스를 가도 어디나 텅 빈 전시장만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대기업 계열사이고 최소 중견기업 이상인 저가항공사(LCC)에겐 코로나19 피해를 직접 지원하면서, 기간산업이고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으로 이뤄진 전시산업에 지원이 없다"면서 "코로나19 피해에서 소외되는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이 없어야 한다"고 촉구했다.

전시산업계 "코로나19 따른 전시회 취소에도 추경 지원 없어"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