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오후 1시 59분께 충북 진천군 광혜원면의 한 주유소에 주차돼 있던 25t 탱크로리에서 폐수 3천ℓ가 누출됐다.

진천 주유소 주차 탱크로리서 폐수 3천ℓ 누출

소방당국과 진천군은 흡착포를 이용해 긴급 방제 작업을 벌였다.

폐수는 탱크로리의 전면부 용접 부위가 파손되면서 외부로 흘러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환경 당국은 폐수의 성분, 누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