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국세청은 19일 대전에 있는 소진공 본부에서 '소상공인·전통시장의 지속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소진공-국세청, 행정정보 교류로 정책자금 신청 편의성 제고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성장역량 강화를 위해 협력하고, 상호 보유한 데이터 등을 활용한 정책연구와 지원을 강화할 방침이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정책자금 신청 시 서류 증빙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국세청이 보유한 사업자등록증명원,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증명 등 행정정보를 온라인으로 확인하는 시스템을 구축해 이용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창업에서 재기까지 지속성장을 위한 정책연계체계를 구축해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경영 위기 극복지원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