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된 이영상 원장과 지난 6일 대책회의 같이 해 검사

경기 성남시는 18일 은수미 시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분당제생병원장 접촉' 은수미 성남시장 코로나19 '음성'(종합)

앞서 은 시장은 이날 오전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지난 6일에 분당제생병원 내 집단감염이 발생하자 그날 오전에 원장님 포함해서 긴급 대책 회의를 가졌다"며 "오늘 두통과 콧물 증상이 있어 감염병 전문가 등의 권유로 검사를 받으러 10시에 중원구 보건소로 간다"고 밝혔다.

분당제생병원 이영상 원장은 이날 새벽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은 시장은 지난 6일 오전 분당제생병원 별관 회의실에서 이 원장 등과 코로나19 확산 저지를 위한 긴급회의를 가졌다.

회의에 참석한 오규홍 비서실장 등 성남시 간부공무원 7명도 검사를 받은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왔다.

은 시장 등은 검사를 받은 뒤 자가격리된 채 결과를 기다렸다.

한편 분당제생병원 이 원장은 지난 13일 김강립 중대본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 주재 병원장 간담회에 참석한 것으로 확인돼 김 차관 등 복지부 관계자들이 예방적 측면에서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