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산에서 1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망자 1명이 더 나왔다.

경산 80대 여성 코로나19로 사망…국내 총 80명

경북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4분께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코로나19 확진 환자인 81세 여성이 숨졌다.

그는 이달 초 고열과 발열, 오한 증상을 보인 데 이어 지난 5일 경산중앙병원 선별진료소에서 확진 판정을 받고 김천의료원에 입원했다.

이후 폐렴이 악화해 국립중앙의료원으로 옮겨져 집중 치료를 받던 중 폐렴, 호흡부전으로 숨졌다.

기저질환으로 당뇨, 고혈압이 있었다고 보건당국은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