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은혜의강 다닌 직원 확진…"폐쇄연장 여부는 추후 결정"

도로교통공단 용인운전면허시험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라 17일 시험장을 폐쇄한다고 16일 밝혔다.

확진자 나온 용인운전면허시험장 17일 시설 폐쇄

이어 운전면허 시험 응시자는 경기 안산시의 안산운전면허시험장이나 서울시 강남운전면허시험장을 이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면허증을 발급받으려면 거주지 관할 경찰서를 찾아가면 된다.

용인운전면허시험장 신체검사실에서 근무하는 50대 직원(성남 은혜의강 신도)이 지난 15일 성남시 수정보건소에서 검체채취를 받은 뒤 16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용인시 기흥보건소가 이날 오전 10시부터 1시간 동안 용인운전면허시험장을 방역 소독했다.

또 확진자와 접촉한 시험장 동료 5명의 검체를 채취해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했다.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용인운전면허시험장은 이날 오전 11시부터 시설을 폐쇄했다.

운전면허시험장 관련 문의는 도로교통공단 콜센터(☎1577-1120)로 문의하면 된다.

용인운전면허시험장 관계자는 "내일 하루 시설을 폐쇄한 뒤 추가 감염자 발생 여부 등을 고려해 계속 폐쇄할지를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기도 성남의 소규모 교회인 은혜의 강 교회 목사 부부와 신도, 접촉 주민 등 47명이 1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