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항 모래부두 인근 갯벌서 60대 숨진 채 발견

전북 군산해양경찰서는 2일 오후 2시께 전북 군산시 소룡동 모래부두 인근 갯벌에서 A(61세·여성)씨가 숨진 채 발견돼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발견 당시 A씨는 갯벌 위에 엎드린 모습이었다.

갯벌에서 조개를 캐던 주민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은 A씨 옷에서 발견한 신분증으로 신원을 확인했다.

해경 관계자는 "가족에게 연락해 사망자의 신원을 확인한 뒤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