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문화의전당은 2020 레퍼토리 시즌제 일환으로 3월 중 진행 예정인 경기도립예술단 공연에 대해 추가로 취소 또는 연기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두 공연에 대해 관객과의 약속을 이행하고 도민을 위로하는 의미를 담아 무관중 생중계를 진행한다.

도 문화의전당은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관객의 안전을 고려한 결정이며, 오는 12~ 15일 진행 예정인 경기도립극단 브라보 엄사장12일 오후 4시에 경기도문화의전당 공식 유튜브 채널 '꺅티비' 등을 통해 생중계한다고 2일 발표했다.

이와 함께 오는 12일과 13일에 진행예정인 경기도립국악단 ,시나위는 공연과 25일부터 28일까지 선보이려던 경기도립무용단의 '()'은 잠정 연기했다.


도 문화의전당은 2020 레퍼토리 시즌제 공연 오프닝이 된 12일은 특별히 공연예술의 현장감을 그대로 재현하기 위해 추가적인 준비를 갖췄다. 전문 콘서트 중계팀의 카메라연출을 통해 마치 공연장에 있는 듯 한 생동감 넘치는 생중계를 시도한다. 그리고 뛰어난 음향효과, 다이내믹한 카메라 연출을 위해 EFP카메라 6대와 지미집을 설치키로 했다.

이우종 도 문화의전당 사장은 경기도문화의전당 시즌제에 많은 관심을 보내주셨던 경기도민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무관중 생중계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이어지는 나머지 공연들도 시간을 두고 검토할 것라고 말했다.


한편 잠정 연기된 공연은 추후 일정이 조율 되는대로 공개할 예정이다. 수원=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