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휴업 기간 학습공백 최소화…온라인 가정학습 지원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전국의 각급 학교 개학이 연기된 가운데 부산시교육청은 개학 연기 기간에 학습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가정학습 지원계획을 마련했다고 2일 밝혔다.

지원 계획은 가정에서 온라인 등으로 자기 주도 학습을 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초등학생의 경우 담임교사가 제공하는 주간학습 계획안에 따라 온라인 학습을 할 수 있는 '초등 원터치 공부방'을 운영한다.

교육청이 운영하는 부산e-학습터에서 원하는 과목의 주제별 인터넷 주소(URL)를 선택해 학습하면 된다.

중·고등(특수)학생들에게는 학년별, 교과별 자기 주도적 학습법을 안내한다.

부산진로진학지원센터 홈페이지를 최대한 활용하되 e-학습터(중학생)와 EBS 온라인 교실(중·고교생)을 추가 이용하도록 했다.

교사는 학년별 가정학습 시간표에 따라 학생 개개인의 가정학습을 매일 관리하고 지도한다.

유치원생에 대해서는 EBS 유아 프로그램과 부산유아교육진흥원 홈페이지를 활용하도록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