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미포조선, 코로나19 극복 긴급 헌혈 동참

현대미포조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혈액 수급에 비상이 걸리자 2일 긴급 헌혈 운동에 나섰다.

임직원들은 이날부터 이틀간 대한적십자사 울산혈액원과 함께 사내에서 단체 헌혈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는 임직원 300여 명이 사전 신청을 통해 헌혈 참여 의사를 밝혔다.

현대미포조선 관계자는 "국가적 혈액 수급 위기 극복을 위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나섰다"며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사회공헌에 앞장서는 지역 기업으로서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