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세종시 직원들 전통시장의 날 운영

세종시는 경제산업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을 돕기 위해 '전통시장 이용의 날'을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경제산업국 내 4개 부서는 매주 수·금요일 점심시간을 이용해 전통시장 내 음식점에서 점심을 먹고 장도 볼 계획이다.

모임이나 회식은 전통시장을 이용하고, 행사나 회의에 필요한 물품도 전통시장에서 구입하기로 했다.

박형민 경제산업국장은 "전통시장은 대형 유통업체와 달리 온라인 유통망이 없어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고 있다"며 "어려운 시기 전통시장 소상공인들을 돕자는 취지에서 행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