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설 내부서 진행하려다 '감염우려' 장소 변경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오후 3시 가평 평화의궁전 앞 회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은 2일 "오늘 오후 3시 경기 가평군 평화의 궁전 바깥에서 기자회견을 열기로 했다"며 "이만희 총회장이 직접 참석한다"고 밝혔다.

신천지 측은 당초 회견 장소를 평화의 궁전 지하층에 마련했다고 밝혔으나 내부 시설에서 기자회견 진행 시 참석자 등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전파 가능성 등을 고려해 평화의 궁전 밖으로 변경했다.

이는 경기도와 신천지 측 협의에 따른 것이다.

경기도도 평화의 궁전 시설 폐쇄조치를 임시로 풀어 회견 진행을 허용키로 한 입장을 바꿔 지난달 24일부터 유지해온 시설 폐쇄 조치를 2주간 유지할 계획이다.

이 단체는 지난달 24일 기자회견을 예고했지만, 장소 섭외가 어렵다며 온라인 생중계를 통한 입장 발표로 전환한 바 있다.

신천지 측은 이 총회장이 2월 29일 코로나 19 진단 검사에 응했고 2일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힌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