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손해보험은 자사주 30억원어치를 사들여 우리사주조합에 무상으로 출연한다고 2일 밝혔다.

JKL파트너스로 대주주가 변경된 이후 회사의 체질 개선에 따른 가치 제고와 성장의 과실을 임직원들과 공유하고, 임직원들의 소속감과 사기를 높이기 위한 조치라고 롯데손보는 설명했다.

롯데손보는 가급적 이른 시일 안에 주식을 사들일 계획이다.

매입된 주식은 한국증권금융에 의무 예탁돼 4년간 보호예수된다.

롯데손보 우리사주조합장은 "회사가 우리사주조합에 무상으로 출연을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임직원의 근로의욕과 주인의식을 높여 회사의 성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