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상케이블카 "코로나19 함께 극복"…임대료 1개월 감면

목포해상케이블카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방문 고객 감소 등으로 영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입주업체를 돕기 위해 1개월 임대수수료를 감면하기로 했다.

감면 대상은 목포해상케이블카 시설 내부에 있는 카페·식당·제과·특산품·편의점·포토서비스 등 다수 입점 업체다.

목포해상케이블카 정인채 대표이사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코로나 19로 고통받는 소상공인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임대료 감면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목포해상케이블카는 1월 말부터 코로나 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캐빈 내부를 하루 4차례 이상 특별 분무방역을 하고 승강장 주 출입구에 최신 게이트형 분사 소독장치를 설치했다.

곳곳에 손소독제, 손세척제도 비치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