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코로나 검사 음성"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은 교주인 이만희 총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검사를 받은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고 2일 밝혔다.

신천지 측은 이 총회장이 어디에서, 어떻게 검사를 받았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이 총회장은 2월 29일 모처에서 코로나 19 진단검사를 받았다고 신천지 측은 전한 바 있다.

이 총회장은 현재 경기권에 머무는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