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오전 전국 각지에서 지원 나온 119 소방대원들이 대구 달서구 두류정수장에서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일 오전 전국 각지에서 지원 나온 119 소방대원들이 대구 달서구 두류정수장에서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일 하루 586명 늘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일 오전에 확진자 376명, 오후에 210명을 추가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국내 확진자는 총 3736명이 됐다.

오후에 새로 확진된 210명 중 177명은 대구·경북 거주자다. 대구 136명, 경북 41명이다. 그 외 지역은 서울 5명, 부산 2명, 울산 3명, 경기 5명, 강원 8명, 충남 8명, 전북 1명, 경남 1명 등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