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명 태운 트럭 배수로에 빠져 3명 사망·3명 부상

경남 거창에서 6명이 탄 트럭이 배수로에 빠지는 사고가 나 3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

1일 경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29분께 경남 거창군 웅양면 구수마을 인근 도로에서 1t 더블캡 화물차가 배수로에 빠지는 단독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차에 타고 있던 6명 중 A(74)씨 등 3명이 숨졌다.

운전자 B(75)씨 등 3명은 다쳐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나 2명은 중상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서로 지인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트럭이 배수로에 빠지면서 전신주와 부딪힌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