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에 노동부 산하 폴리텍도 개강 2주 연기

고용노동부 산하 직업교육기관인 한국폴리텍대학(폴리텍)은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올해 1학기 개강을 2주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전국 36개 폴리텍 캠퍼스의 개강일은 다음 달 2일에서 16일로 늦춰진다.

대구·경북 지역 캠퍼스는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따라 추가 연기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

폴리텍 관계자는 "개강을 연기하더라도 하계·동계 방학 등의 일정을 조정해 수업 시간을 확보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