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역 코로나 방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빠르게 늘어나면서 25일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자회사인 코레일테크 관계자들이 용산구 서울역 플랫폼에서 방역·소독 작업을 하고 있다. 코레일테크는 철도 관련 시설을 관리하고, 역사 청소 등을 담당한다.

김영우 기자 young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