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의원, 코로나19 극복…'우리 동네 장보기 챌린지' 제안

민생당 박지원(전남 목포) 의원이 25일 코로나19를 극복하면서 민생경제도 살리자는 취지로 '우리 동네 장보기 챌린지'를 제안했다.

박 의원은 "코로나19 방역을 최우선으로 하면서 민생경제도 살려야 한다.

두 마리 토끼를 함께 잡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저도 큰딸과 함께 항동시장에 가서 오징어와 딸기를 샀다"며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면서 전통시장과 골목상가를 찾아감으로써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자"고 말했다.

박 의원은 장보기 챌린지 다음 주자로 이호균 전 전남도의회 의장과 장송지 목포시의원, 박민준 크라운호프 사장을 지목하며 동네상가와 전통시장에서 장을 보고 SNS에 '인증 샷'을 올려 달라고 요청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