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 운영에 집중하기 위해 4개 보건소의 일반 진료 및 일부 민원업무를 중단한다고 25일 밝혔다.

청주시, 보건소 진료·민원업무 중단…"선별진료소 운영 집중"

시 보건소는 진료실을 운영하지 않고, 고혈압·당뇨병 등 만성질환자 등은 전화 상담만 하기로 했다.

각종 예방접종도 중단한다.

건강진단결과서(보건증) 발급 등의 일부 업무는 대한산업보건협회 부설의원과 인구보건복지협회 충북세종지회 가족보건의원 등에서 처리하도록 했다.

시 관계자는 "청주에서 확진자가 나온 뒤 선별진료소를 찾는 시민이 늘고 있다"며 "당분간 일부 진료, 민원업무를 중단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