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마니 안에서 20대 추정 여성 숨진 채 발견…"타살 정황"

인천 경인아라뱃길 인근에서 20대로 추정되는 한 여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5일 인천 서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께 인천시 서구 시천동 경인아라뱃길 목상교 인근 공터에서 한 여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으며 타살로 의심되는 정확을 확인하고 수사에 나섰다.

해당 여성은 20대로 추정되며 옷을 입은 상태로 가마니 안에 숨진 채 들어있었다.

경찰은 일단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확인해 이 여성의 신원을 확인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외관상 이 여성은 20대로 추정되며 부패가 상당히 진행된 상태"라며 "여성의 신원을 확인하는 한편 타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