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승용차 2부제 이어 요일제도 일시 해제

대전시는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승용차 요일제 운휴일을 일시 해제한다고 밝혔다.

운휴 요일과 관계없이 모든 차량을 운행할 수 있다.

운휴일 승용차 운전자들이 대중교통을 이용하면서 코로나19 감염 우려에 노출되는 일을 줄이기 위한 조치다.

민간보험 혜택을 받는 운행기록 자기진단장치(OBD) 장착 가입자는 이번 조치와는 별개로 보험사 규정을 적용받는다.

시는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심각'에서 '경계'로 완화되면 해제 종료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앞서 대전시는 공공기관 차량 2부제도 잠정 중단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