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네이버스와 KB국민은행이 코로나19와 미세먼지에 대비해 마스크와 위생용품 등을 담은 '맑은 하늘 선물상자'를 서울시 노원구 어르신 돌봄 지원센터에 지난 18일 전달했다.

굿네이버스와 KB국민은행이 코로나19와 미세먼지에 대비해 마스크와 위생용품 등을 담은 '맑은 하늘 선물상자'를 서울시 노원구 어르신 돌봄 지원센터에 지난 18일 전달했다.

시민단체 굿네이버스와 국민은행은 지난 18일 서울시 노원구 어르신 돌봄 지원센터에서 코로나19와 미세먼지를 예방하기 위한 '맑은하늘 선물상자' 전달식을 열었다. 마스크와 손 세정제 등이 담긴 이 상자는 노원구에 거주하는 노인 300명에게 전달된다. 굿네이버스와 국민은행은 호흡기 질환 및 미세먼지에 취약한 아동과 어르신을 위해 1억원 규모의 맑은하늘 선물상자 사업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최윤영 KB국민은행 노원구청지점장, 황성주 굿네이버스 나눔마케팅본부장, 박성률 KB국민은행 노원구청 7GP지역본부장, 김춘숙 노원구 어르신 돌봄 지원센터장.

굿네이버스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