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재웅 쏘카 대표와 타다 운영사 VCNC 박재욱 대표가 19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1심 선고에서 무죄 판결을 받고 질문에 답하고 있다.
HK영상|'타다는 합법' 1심 공판 무죄, "현명한 판단 감사"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