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내 첫 온나눔사업…주말·공휴일 이용
구미시 기초생활수급자 등에 공용차 무상공유

경북 구미시는 도내에서 처음으로 시민이 주말·공휴일에 공용차를 무상 사용하는 '온(溫)나눔사업'을 한다고 15일 밝혔다.

구미시는 온나눔사업에 승용차 1대, 승합차 2대, 화물차 2대 등 공용차 5대를 사용할 예정이다.

이용 대상은 구미시에 거주하는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 다문화가족, 북한 이탈주민 가족 등이다.

운전면허증을 가진 만 26세 이상 구미 시민이고, 최근 2년간 중과실 사고경력이 없어야 이용할 수 있다.

이용일 5∼20일 전에 구미시 홈페이지에 신청하면, 이용 전날 오후 6시까지 승인 여부를 통보해준다.

한 사람이 월 2회 이용할 수 있다.

이용 가능한 공용차가 남아 있으면 추가로 제공한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사회적 약자 이동 편의를 위해 공용차를 무상으로 제공한다"며 "이용현황을 분석해 수요가 많으면 점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