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대표 브랜드 '임금님표 이천쌀' 홍콩 수출 재개

14일 홍성동 이천시 농업정책과장(왼쪽 첫 번째)과 김영춘 농협이천시지부장 등 지역 농협조합장들이 시의 대표 브랜드인 '임금님표 이천쌀'의 홍콩 수출 재개를 기념해 촬영하고 있다. 이천시 제공



경기 이천시는 대표 브랜드 ‘임금님표 이천쌀’의 홍콩 수출을 재개한다고 14일 발표했다. 이천쌀의 홍콩 수출은 2019년 3월 범죄인 인도법(송환법) 반대시위로 잠정 수출이 중단됐었다.


이천남부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이 공급하고 KH 푸드컴퍼니에서 유통하는 이천쌀의 품종은 최근 개발된 알찬미로 약 2톤이 홍콩의 식탁에 오를 예정이다.

알찬미는 이천시와 농촌진흥청, 농협중앙회이천시지부가 공동 개발한 국내품종으로 ‘알이 차고 영양 가득한 건강한 쌀’이라는 의미로 명명된 중생종이다.

임금님표 이천쌀은 2011년 6월에 처음 홍콩으로 수출되면서 안정적인 성장세를 유지해오고 있으며 두터운 매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다.

한편 엄태준 시장은 “이천쌀이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인이 찾는 명품쌀이 되도록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천=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