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구·군에 재난관리기금 6억 교부…코로나19 예방

울산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에 드는 재원을 충당하기 위해 시 재난관리기금 6억원을 구·군에 교부했다고 14일 밝혔다.

구·군별 교부금은 중구 2억원· 남구· 동구· 북구· 울주군 각 1억원이다.

시는 구·군에서 신청한 금액, 자체 재난관리기금 보유 현황, 재정 여건 등을 고려해 교부 기준을 결정했다.

교부된 재난관리기금은 구·군에서 코로나19 예방 물품 구입, 방역소독 용역, 홍보물 제작, 선별진료소 운영 등에 쓰인다.

시 관계자는 "구·군에 교부된 재난관리기금은 감염증 확산 예방에 필요한 재원으로 쓰여 울산시가 코로나19 '청정지역'을 유지하는 데 일조하기를 바란다"며 "상황이 장기화할 경우 재난관리기금을 구·군에 추가로 교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