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국무부는 13일(현지시간) "미국은 북한 주민의 코로나바이러스 발병에 대한 북한 주민의 취약성을 매우 우려한다"고 밝혔다.

국무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우리는 북한에서 코로나바이러스의 전파에 대응하고 억제하기 위해 미국과 국제적 원조, 보건기구의 노력을 지원하고 장려한다"고 말했다.

국무부는 또 "미국은 이 기구들의 지원에 관한 승인이 신속히 이뤄지도록 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