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문소양 갖춘 인재 기른다…경남교육청·합포문화동인회 협약

경남도교육청은 13일 인문소양을 갖춘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해 사단법인 합포문화동인회와 업무협약을 했다.

도교육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박종훈 교육감과 강재현 합포문화동인회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두 기관은 협약에서 학생 등을 대상으로 인문소양 교육을 활성화하고, 각종 교육활동·홍보 등 사업을 서로 협력해 추진하기로 했다.

합포문화동인회는 1977년부터 지역 문화와 청소년 교육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

국내·외 석학을 초청해 매달 여는 공개 인문학 강연인 '합포문화강좌'는 이달로 505회를 맞는다.

2007년부터는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강연·체험 마당인 '영리더스 강좌'를 운영해왔다.

박 교육감은 "도교육청과 합포문화동인회가 서로 소통하고 협력해 인문소양과 감성을 갖춘 미래 인재 양성에 기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