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들도 일일 체온 측정…내주 사랑의 헌혈 운동 전개

공군 제19전투비행단은 전투 조종사들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특별관리를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19전비는 이날 전담 군의관이 비행대대를 방문해 조종사들의 건강 상태를 점검하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올바른 손 씻기와 마스크 사용법 등을 교육했다.

공군 19전비 "전투 조종사 코로나19 예방 특별 관리"

영공 방위 핵심전력인 조종사들이 브리핑, 디브리핑, 비행 연구 등 임무 수행 과정에서 상호 접촉 가능성이 높다는 점을 고려한 조치다.

19전비는 일반 장병과 군무원을 대상으로도 일일체온 측정, 손 씻기 캠페인 등을 벌이고 있다.

19전비는 코로나19 여파로 혈액 수급에 어려움이 빚어지는 상황에 주목, 오는 17∼21일 부대에서 장병과 군무원을 대상으로 '사랑의 헌혈 운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