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K플라자는 미세먼지 저감 캠페인을 펼치고 있는 사회적 기업 '트리플래닛'과 '애경 숲'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3일 밝혔다.

두 회사는 AK플라자 인근 초등학교 내 애경 숲을 조성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올해 상반기 경기 수원과 분당의 각 1개 학교, 하반기에는 경기 평택과 강원 원주의 각 1개 학교에 애경 숲을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세웠다.

AK플라자는 지난해 10월에도 산불 피해를 입은 강원도에 소나무 묘목 3천그루를 심어 '제1호 애경 숲'을 조성한 바 있다.

AK플라자, 트리플래닛과 초등학교 내 '애경 숲' 조성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