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충주시의회 곽명환 의원은 12일 "투자유치 기업의 지역 인재 채용에 관한 용역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곽명환 충주시의원 "유치 기업 지역인재 채용 연구 용역하자"

곽 의원은 이날 제241회 임시회에서 사전발언을 통해 "충주시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 외부 근로자 유입, 시민 경제 수준 향상, 세수 증가 등을 위해 기업 유치에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고, 지난해 현대모비스와 하청업체들이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했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기업 유치에는 부지 비용과 설비투자금 보조, 근로자 이주정착금 지원 등 많은 혈세도 투입되는 만큼 지역에 이득이 되는 방법을 연구해 이득을 극대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충주에 많은 사업체가 있는데 이들이 한해 몇 명을 채용하는지, 채용인원 중 충주시민이 몇 명인지, 외지인을 채용했다면 그 이유는 뭔지, 채용된 외지인은 충주에 거주지를 만드는지 등에 관한 구체적인 자료가 없다"고 했다.

곽 의원은 "매년 일자리 및 인구 유입 계획을 수립하고 각 기업체로부터 관련 데이터를 수집해야 한다"며 "그 자료를 토대로 기업에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지역 인재채용을 장려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