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손해보험은 교통사고 처리부터 일상생활 위험까지 다양한 손해를 보장하는 '롯데 안심종합보험'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상품은 교통사고로 부상하면 보험금을 지급하고, 상해로 사망하거나 상해 80% 이상 후유 장해를 입으면 생활자금을 준다.

또 화재 손해가 발생하면 실제 손해액을 보상하고, 이밖에 비용손해, 질병, 재물손해, 배상책임도 보장한다.

교통상해로 50% 이상 후유장해를 입으면 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롯데손보, 교통사고부터 일상생활 위험까지 '안심종합보험' 출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