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크카드 결제 자투리돈 모아 최대 연4% 금리…만기에는 '잔돈올림'
'티끌모아 태산'…웰컴저축은행, 잔돈 자동적금 출시

웰컴저축은행은 체크카드 결제 시 자투리 돈을 자동으로 적립하는 '웰뱅 잔돈자동적금'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상품은 고객이 체크카드로 결제한 후 남은 1천원 미만의 잔돈을 적금 계좌에 자동으로 이체한다.

9천900원짜리 상품을 구매하면 100원이 바로 이체되는 것이다.

만기에는 '잔돈올림'이 적용된다.

상품 만기에 세후 지급액을 만원 단위로 맞춰 지급한다.

만기 지급액이 121만5천원이면 5천원을 더해 122만원을 주는 식이다.

계약 기간 우대금리 조건을 충족하고 총불입액이 100만원 이상이면 적용 대상이다.

금리는 기본금리 2%에 우대금리를 더해 최대 4%까지 적용된다.

계약기간은 12개월이다.

체크카드 이용 후 1천원 미만 잔액을 자동으로 월 1회 이상 이체할 경우 연 1%포인트, 적금계좌에 등록된 자유입출금 계좌에서 1만원 미만의 잔액을 자동으로 월 1회 이상 이체할 경우 연 1%포인트의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다.

이 조건은 12개월 중 8개월간만 충족하면 적용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