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 정상들과 연쇄 통화…"신종코로나 저지의 중요한 시기"
시진핑 "중국 강력한 조치로 신종코로나 국제적 확산 안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강력한 조치를 해서 국제적으로 대규모 확산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현재 중국은 신종 코로나 확산 저지의 중요한 시기에 있다면서 중화민족의 단결을 강조하고 나섰다.

하지만 신종 코로나 발병 후 중국 정부의 초기 대응 미흡으로 중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로 확산했다는 비난이 적지 않아 시진핑 주석의 이런 발언은 성난 민심을 수습하기 위한 차원으로 해석된다.

12일 인민일보(人民日報)에 따르면 시진핑 주석은 전날 카타르 지도자 타밈과의 통화에서 "신종 코로나 발생 이래 중국이 전국적인 조치를 하고 있으며 최선을 다해 대응하고 있다"면서 "가장 철저한 방제 조치를 하며 신종 코로나 방제라는 인민 전쟁을 개시했다"고 말했다.

시 주석은 현재 신종 코로나 방제 작업이 효과를 거두고 있다면서 "중국 인민의 단결과 제도의 장점, 물질 및 기술의 기초,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우리는 이번 신종 코로나 저격전에서 이길 자신과 능력, 저력이 있다"고 강조했다.

시 주석은 이어 중국은 중국인들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지며 세계의 공중위생 안전에 공헌을 해왔다면서 "중국의 강력한 방제 조치 때문에 국제적으로 대규모 확산이 이뤄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시진핑 "중국 강력한 조치로 신종코로나 국제적 확산 안돼"

시진핑 주석은 미국 등 일부 국가들이 중국인의 입국을 금지하는 조치를 의식한 듯 "각국은 세계보건기구(WHO)의 여행 및 위생에 대한 지도 의견을 이해하고 준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 주석은 이날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통화에서는 "현재 중국은 신종 코로나를 저지하는 중요한 시기"라면서 "신종 코로나 저지는 현재 중국 정부에 무엇보다 중요하고 큰일"이라고 밝혔다.

시진핑 주석은 "우리는 제도적인 우위를 바탕으로 신종 코로나 방제라는 인민 전쟁을 벌이고 가장 엄격하고 철저한 방제 조치를 해서 긍정적인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자평했다.

시 주석은 "중화민족은 고난과 어려움을 겪어도 절대 굽히지 않는 민족이며 어려움과 도전이 클수록 응집력과 전투력이 강해진다"고 말했다.

시 주석은 "우리는 신종 코로나를 철저히 이겨내야 한다"면서 "기존 경제사회 발전 목표와 임무를 완수할 능력과 자신이 있으며 중국이 이번 사태를 이겨내면 더욱 번영하게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