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단살포 오해' 오토바이 운전자 골프채로 폭행 40대 입건

광고 전단을 뿌린다고 오해해 애꿎은 오토바이 운전자를 골프채로 폭행한 행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특수폭행 혐의로 40대 남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4시쯤 광주 동구 한 이면도로에서 20대 오토바이 운전자 B씨를 골프채로 때린 혐의다.

그는 B씨가 거리에 광고 전단을 뿌려댄다고 착각해 이러한 행동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기초 조사만 마치고 귀가한 A씨 등을 다시 불러 자세한 사건 경위를 파악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