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2일 "향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이 서비스업 등에 영향을 미쳐 고용 불확실성이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고 우려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신종 코로나 대응 경제관계장관회의 겸 경제활력대책회의 모두 발언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또 "40대 고용문제 해소와 제조업 분야 일자리 창출 문제 정책 대응에 더 속도를 내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통계청이 발표한 '2020년 1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는 1년 전보다 56만8000명 증가해 2014년 8월(67만명) 이후 5년5개월 만에 최대 증가폭을 기록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