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2천285명, 10월 273명…6월 13일 시험은 타 시·도와 겹쳐
서울시, 올해 7∼9급 공무원 2천558명 뽑는다

서울시는 올해 7∼9급 지방공무원 채용 규모를 2천558명으로 확정했다고 12일 밝혔다.

공개경쟁으로 2천208명, 경력경쟁으로 350명을 선발한다.

직군별로는 행정 1천573명, 기술 981명, 연구 4명이다.

직급별로는 7급 219명, 8급 136명, 9급 2천199명, 연구사 4명이다.

이 중 사회적약자채용 선발 예정 인원은 장애인 128명, 저소득층 197명, 고졸자 50명 등이다.

시는 2천285명을 뽑는 2020년 제2회 임용시험의 필기시험을 6월 13일에 치르기로 했다.

중복합격 등을 방지하기 위해 올해도 다른 시·도와 같은 날짜로 맞췄다.

원서 제출은 3월 9∼13일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gosi.seoul.go.kr)에서 할 수 있다.

필기 합격자 발표는 7월 24일, 최종 합격자 발표는 9월 29일이다.

서울시는 제3회 임용시험을 6월 중 공고하고 8월에 원서를 받아 10월 17일에 필기시험을 치르도록 할 예정이다.

여기서는 273명을 선발한다.

올해 제1회 임용시험 필기시험 예정일은 3월 21일이다.

지난해 공고가 났던 이 채용은 매년 연초에 확정하는 채용 규모와 별도로 필요한 인원을 뽑고자 시행하는 추가 시험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