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16개 기관서 학력인정 문해교육 프로그램 운영

경남도교육청은 글을 이해하지 못하는 성인들을 대상으로 학력 인정 문해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초등과정 학력 인정 문해교육 운영기관은 창원 완월초, 고성 거류초, 사천 곤명중 등 10개 지역 13곳이다.

모두 27학급(476명)을 운영한다.

중학과정 학력 인정 문해교육 운영기관은 지난해 거창군청 1곳에 이어 올해 양산시청, 창원 가톨릭여성회관 한울학교 등 3곳으로 확대했다.

120명 규모 6학급을 둔다.

이러한 프로그램은 오는 3월부터 내년 2월 말까지 이어진다.

프로그램에는 초등·중학 학력이 없는 만 18세 이상 성인이 신청할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할 경우 기관별 모집 기간 내 해당 기관을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