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재능대학교(총장 권대봉)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학과별 소규모 학위수여식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 대학은 올해 1532명이 졸업하는 학위수여식을 준비했으나 코로나 바이러스(우한폐렴) 때문에 11~14일 학과별로 열기로 했다. 각 학과에서는 손세정제와 마스크 등을 준비해 11일부터 학위수여식을 시작한다.

권대봉 총장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조촐하게 학위수여식을 치르게 되어 안타깝다”고 말했다.
인천재능대

인천재능대

인천=강준완 기자 jeff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