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의성 잇단 비닐하우스 불…2명 숨져(종합)

경북 안동과 의성에서 비닐하우스 화재가 잇따라 2명이 숨졌다.

11일 오후 7시 17분께 안동시 예안면 한 창고용 비닐하우스에 불이 나 A(59)씨가 숨졌다.

불은 출동한 소방대가 40분 만에 진화했다.

앞서 오전 9시 40분께는 의성군 단촌면 한 주거용 비닐하우스에서 불이 나 B(72)씨가 숨졌다.

소방서와 경찰은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