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아한의원, 신종 코로나 극복위해 마스크 1만3000장 기부

함소아한의원과 함소아제약은 지난 10일 국제 구호개발단체인 세이브더칠드런에 어린이용 함소아 배기마스크 1만장을 기부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아동복지지원단체 드림스타트 소속 아이들을 위해서도 마스크 3000장을 기부했다.

함소아 배기마스크는 KF94 보건용 어린이 마스크다. 세이브더칠드런은 이 마스크를 지역아동센터와 그룹홈 등에서 보호받고 있는 아이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환자가 나온 지역의 함소아한의원 지점 6곳(광주, 광주수완, 부천신중동, 평택, 수원영통)을 통해 드림스타트 센터에 추가 마스크도 전달한다.

조현주 함소아한의원·함소아제약 대표는 "소외계층이나 부모 손이 미치지 못하는 아이들에게 관심과 지원이 더 필요한 때"라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예방,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 모두가 노력하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했다.

이지현 기자 bluesk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