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한 고교 회계비리 의혹 제기…교육청 감사

인천 한 고등학교에서 회계 비리 의혹이 제기돼 인천시교육청이 감사에 나섰다.

시교육청은 최근 인천시 중구 모 공립고교로부터 학교 회계가 맞지 않는다는 내용의 감사 요청을 받고 조사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학교 측은 급여 지급 업무를 맡는 행정실 직원이 공금을 횡령했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이에 대한 감사를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교육청은 감사 결과 의혹이 사실로 드러나면 경찰 수사 의뢰나 징계 조치 등을 검토할 방침이다.

인천시교육청 감사관실 관계자는 "학교 측 요청을 받고 감사 중인 단계여서 구체적인 내용은 말하기 어렵다"며 "감사 결과에 따라 절차에 맞게 징계 등의 처분을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