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가오근린공원에 생태학습장 조성…국비 4억5천만원 확보

고속도로 건설로 훼손된 대전 동구 가오근린공원 숲에 생태학습장이 조성된다.

11일 자유한국당 이장우 의원에 따르면 가오근린공원 도심형 생태 플랫폼 조성사업이 환경부 주관 생태계 보전 협력금 반환사업에 선정돼 국비 4억5천만원을 확보했다.

이에 따라 대전∼통영 고속도로를 건설하면서 훼손된 가오근린공원 숲에 곤충호텔과 생태학습장 등이 조성된다.

이 의원은 "고속도로로 단절된 구간의 생태환경·서식지 복원 등이 이뤄지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생태계 보전 협력금 반환사업은 개발사업으로 훼손된 도시 생활권 생태계를 복원하기 위해 환경부가 개발사업자로부터 징수한 재원 일부를 복원사업 대행자에게 돌려주는 사업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