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조치원중 신축 이전…조치원여중→세종중 이름 변경

세종시 조치원중학교가 서창리에서 신흥리로 신축 이전하며, 조치원여중은 세종중으로 이름을 바꾼다.

두 학교 모두 남녀공학으로 전환한다.

세종시교육청은 11일 이런 내용의 조치원읍 중학교 이전·재배치 계획을 발표했다.

조치원중 신축 이전(사업비 203억원)과 세종중 증·개축(사업비 143억원) 공사는 내년 3월 준공을 목표로 다음 달 시작된다.

조치원중은 25학급에서 31학급으로 규모가 확대된다.

청춘공원과 연계하고 생태교육을 특화한다.

세종중은 학급수(25학급) 변동 없이 세종시 유일의 중등 혁신자치학교로 육성한다.

세종시 조치원중 신축 이전…조치원여중→세종중 이름 변경

두 학교 학군은 상반기 중 학부모 등 의견 수렴과 의회 의결 과정을 거쳐 확정된다.

신입생 배정 방식은 학부모·교원·지역인사가 참여하는 대표자협의체에서 '지원 후 근거리 추첨', '지원 후 무작위 추첨', '혼합방식' 등 안을 만든 뒤 교육공동체 설문조사 등을 통해 결정된다.

학생 배치는 내년 신입생부터 남녀공학으로 운영하되, 재학생은 기존 학교에서 학년 진급할 수 있도록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